랑방st 트렌치코트 성인여성옷


201802-9-1.jpg


201802-9-2.jpg


201802-9-3.jpg


201802-9-4.jpg


201802-9-5.jpg


201802-9-6.jpg


201802-9-7.jpg


201802-9-8.jpg



201802-9-10.jpg


201802-9-11.jpg


20180219-1.jpg


랑방에서 지난 겨울시즌에

핸드메이드코트가 아주 멋진게 나왔어요.

카라 디자인, 옷의 전체적인 핏이 너무 멋져서

우선은 패턴을 만들어 놓고,

적당한 원단을 찾다보니 겨울이 다 지나가고 있어서

다음 겨울을 기약했는데요,


얼마전, 랑방 매장에 봄신상을 구경갔는데

그 코트 디자인 그대로 원단만 봄원단으로 바뀌어서

트렌치코트가 나와 있더라구요.


그렇잖아도,

이 디자인으로 트렌치 코트도 멋지겠다 생각하던 참이라

원단을 구해서 트렌치 코트를 만들어 봤어요.


아우터는 블랙을 참~ 좋아하지만,

그래도 봄 트렌치는 역시 베이지 색상이지요.

저는 베이지 색상옷을 참~ 안 입는데

그럼에도 불구하고

봄, 가을에는 블랙보단 베이지같은 밝은 톤의 아우터가

누구에게나 잘 어울리는것 같아요.

여행가서 사진도 이쁘게 나오구요.^^


트렌치원단 종류는 정말정말 다양해요.

비슷해보여도 바스락 거리는 정도,

탄력, 두께 등등에 따라 옷을 만든 후의 결과물은 천차만별이구요,

컬러도 아주 작은 차이라도

옷으로 완성하고 나면

그 차이가 정말 엄청나서

매년, 재단해 놓고 박을지 말지 고민하다 멈추거나,

애써 만들고 나서 마음에 들지 않아 단추달기에서 멈추고

쓰레기봉투로 들어간 트렌치코트도 꽤 많아요.ㅜ.ㅜ


이번에도 만드는 내내

걱정이 많았는데 결과물은 너무나 마음에 들어요.

아마도 몇해는 아주아주 잘 입게 될 것 같아요.


물론, 겨울이 오기전에 좋은 원단 찾아서

핸드메이드로 꼭 한번 만들어 볼거구요.^^


+ 패턴: Joy pattern- 랑방st 트렌치코트 

+ 원단: 55인치폭 CRN원단 3.5마 (66사이즈 아주 타이트하게 3.5마 입니다.)/스몰샵 상품명 18S-09

+ 부자재: 30mm단추 5개, 속단추 5개  


Leave Comments

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. 회원 가입후에 사용 가능합니다